모유수유의 기간이 길수록 엄마의 산후우울증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됩니다.[대전 산후조리 한약 유앤그린여성한의원]

태아를 임신하고 있는 10개월의 기간이 매우 조심스럽고 긴장된 시간이었다면,
태아를 분만 할 때와 분만 이후의 기간은 임산부들의 건강을 좌우하는 중요한 시간으로 인내와 수고를 필요로 합니다.
산모가 태아 태반 및 그 부속물을 만출한 후에 이전의 비임신상태로 회복하는데
필요한 기간을 산욕기라고 하며 대략 6주~8주가 소요됩니다.

 

 

3

 

 

옛사람들은 이러한 산욕기의 조리기간을 백일위도(百日爲度)라 하여
100일을 기준으로 삼았으며 산후 섭생원칙을 제시하여 질병의 발생을 예방하고
산모의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도록 하였지요.

이 기간을 제대로 보내지 못하는 경우 산후풍이라 부르는 다양한 증상으로 고생을 하게됨은 물론
우울증과 남은 인생의 여성건강을 좌우하는 정도로 문제가 되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산후풍은 우리나라 여성에게만 나타나는 증상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20150408_153504

 

SBS스페셜에서 방송되어 화제가 된 ‘산후조리 100일의 기적’의 내용 중 일부입니다.
미국에서도 출산 후 여성의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보스턴 대학의 유진 데클럭 교수가 2008년 미국 여성들의 출산 후 생긴 질병에 대해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 미국에서도 출산 후 여성들이 다양한 증상을 호소함을 알 수 있습니다.

 

 

산전산후우울_제목

 

 

이 연구에 따르면 출산 2개월 후 미국인 산모들이 겪는 산후풍 증상으로는
​수면장애(61%)와 우울증(37%)이 아주 높은 빈도로 나타나며
요통이나 두통증상으로 고생하는 경우도 잦았습니다.
하지만 우리나라 산모의 경우에는 관절통과 시린 증상
그리고 피곤함이나 마비의 한증상인 저림과
특정부위가 열이 나고 후끈거리는 증상이 주를 이루었습니다.


현저한 차이를 알 수 있으시죠?
우리나라 산후조리의 특성상 분만을 무사히 치룬 산모를 보호하고 배려하며 격려하는 기간으로
대다수의 가정에서 인식하고 실천하고 있는 영향도 있어 보이는 이 결과가 일반적이긴 하나,
​우리나라도 현재 산후 우울증으로 고생하는 산모들이 과거에 비해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1

 

 

원인으로는 여러가지 이유를 꼽을 수 있겠으나,
엄마가 된다는 사실에 대한 두려움이나
임신과 출산을 거치면서 변한 체형으로 인한 고민,
그리고 육아에 대한 부담감이나
임신중에 긍정적이지 않았던 임산부의 마음가짐도 한 몫한다고 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산전산후우울_고찰

 

 

위의 내용은 원래 미성년 산모와 성년인 산모의 임신중과
산후의 우울증에 대해 조사한 논문에서 발췌한 것입니다.
​고찰에 언급된 부분에 따르면 임신중 우울증을 가진 산모는
출산 후에도 우울증이 지속될 위험성이 높으며
이는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을 저해 할 수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런 우울증의 원인이 부모가 되는 것에 대한 두려움 등이 작용한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아가를 기다리고 임신을 원했던 여성에게서 보다
준비되지 않은 임신으로 출산을 하게 된 산모에게 더 두드러지게
우울감을 보일 수 있다는 점도 당연하겠지요?

 

2

 

그럼 이러한 우울증을 극복하기 위해선 어떻게 해야할까요?
배우자나 가족의 적극적인 지지는 물론
임신과 출산을 잘 치뤄낸 산모의 수고에 대해 고마움을 표하고
산모가 몸과 마음을 정상적으로 회복시키도록 최선을 다해야 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겠습니다.

 

 

DSC04308

 

 

그리고 모유수유에 성공해 기간이 길수록 산후우울증에 노출될 확률이 낮아진다는 사실!!


아무래도 아가에 대한 애정이 높을수록 최선을 다하는 완전모유수유를 고집할 수 밖에 없고
거기에서 오는 유대감의 형성이나 모성애의 상승은
빠른 산후회복을 기대할 수 있겠지요…

 

 

모유

 

위의 논문은 모유수유와 우울증에 대한 조사를 분석한 것으로
​총 48편의 논문을 조사한 결과 대부분의 논문에서
모유수유 기간과 산후의 우울증은 관계가 있다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최대한 길게 6개월 이상 모유수유를 하는 것을
산후 우울증 예방을 위해서라도 적극 권장하겠습니다.

 

 

share-info-img-01

 

 

특히 출산 후 초기의 불편함이나 체력저하,
남편이나 주위의 기대와 다른 결과로 실망감이 있는 경우,
산모는 많이 우울하고 혼자만의 세상에 갇힐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배우자분의 따스한 관심과 산모의 빠른 체력회복이
우울증을 차단하고 심해지지 않도록 한답니다. 꼭 기;억하시구요~

 
산모님들도 좋은 생각과 긍정적인 대화,무리가 되지않는 선에서 활발하게 활동 생활하며
신체의 변화에 대한 이해와 한약을 비롯한 한의학의 도움을 받는 적극적인 대처로
본격적인 육아의 시간에 나아가기 앞서 건강한 산후조리 기간을 보내시기를 응원하겠습니다.

By |2015년 4월 8일| 임신과 출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