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경통과 생리 전 증후군(PMS)]그 날이 다가와도 활기차게~

그 날이 다가와도 활기차게~

그 날이 되기 전부터 불안하고 컨디션은 가라앉습니다.
월경통으로 고생하는 분들 못지 않게 PMS(월경 전 증후군)으로 고생하시는 분들도 많으시죠?
월경통이면 차라리 약이라도 먹지요.
PMS는 아프고 힘든데 약을 먹기도 애매합니다.
월경통도, PMS도 고칠 수 있다면 참 좋겠죠~.

‘월경통’, 자궁이 보내는 SOS 신호!

통증은 몸의 치료를 위한 신호, 즉 경고입니다.
그렇다면 통증만 없앨게 아니겠지요. 통증의 원인을 함께 고쳐줘야 합니다.
한의학은 드러난 증상 너머, 발생 원인을 확인하고 근본 문제를 해결하는 치료를 합니다.
자궁근종, 자궁선근종 등 자궁질환이 원인일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반드시 근본 원인을 치료해야합니다.
생활습관을 비롯하여 자궁의 배출력, 자궁으로의 혈류 공급 등 몸의 균형을 되찾는 일에서부터 시작합니다. 누구나 겪는 흔한 일이라고 해서, 꾹 참는 건 이제 안녕~

‘생리 전 증후군’, 월경 전부터 오던 통증들, 떠나보내요

생리전증후군(PMS)이라는 애매한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 원인은 아직 불분명합니다. 한방부인과에서는 환자가 가진 체질과 소인에 따라 다양하게 접근합니다.
환자 각자의 특수한 병증상황에 따라 침/뜸/한약은 맞춤 처방됩니다.
증상의 개선과 근본 치료에는 좌훈요법을 사용합니다.
하복부의 기혈순환을 도와 자궁에 공급되는 혈류를 개선하는거죠.
증상완화를 넘어 병인의 해소를 목표로 하기에 치료에 소요되는 노력과 시간도 저마다 다를 수밖에 없습니다.
아픔과 불편함으로 시작하던 매달의 어느 날을 가볍고 반가운 건강신호로 맞으실 수 있도록 한의학이 돕겠습니다.

블로그 바로가기

생리통은 자궁에서 보내는 적신호입니다. 1편

유앤그린여성한의원
블로그 바로가기
블로그 바로가기

생리통은 자궁에서 보내는 적신호입니다. 2편

유앤그린여성한의원
블로그 바로가기
블로그 바로가기

생리통은 자궁에서 보내는 적신호입니다. 3편

유앤그린여성한의원
블로그 바로가기
By |2014년 12월 29일| 나눔정보 , 월경관련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