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적 치료는 다낭성난소증후군을 개선시켜 건강한 배란과 임신을 돕습니다 [대전난임유앤그린여성한의원]

최근 바디버든과 그에 대한 생활관리 대책 및 치료에 대한 관심이 급증함에 따라
자궁내막증이나 자궁 근종 등 여성 건강을 흔드는 고질적인 질환들을 극복하는
근본적인 개선방안을 찾기 위한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지요.
다낭성난소증후군 또한 더이상 낯설고 어려운 병명이 아닐 정도로
가임기 여성의 삶을 지배하는 문제로 부각되고 있습니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polycystic ovary syndrome, PCOS)은
가임기 여성의 5~10%에서 나타나는 상당히 흔한 내분비 장애로서,
만성적인 무배란과 고안드로겐혈증을 특징으로 하여 다양한 임상양상을 보이는 질환입니다.

 

1

 

고안드로겐혈증과 대사 이상으로 인한 여드름, 조모증, 탈모, 비만 등이 대표증상으로 알려져 있지만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권 여성들에서는 이러한 문제가 동반되지 않는 경우도 흔하기 때문에,
월경이상이나 불임 등의 문제로 처음 인지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즉, 이 질환에 대해 여성의 심적 부담감과 압박감이 구체화되는 시기는
임신을 준비하는 시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2

 

몰랐던 질환을 뜻밖에 진단받는 것만으로도 막막한 마음인데
간절히 기다리던 임신을 방해하는 문제로 맞닥뜨리게 될 때의 난감함과 좌절감은
경험해본 분들만이 알 수 있지요.

결혼연령의 증가로 난임요인이 보다 복합적이고 중증도가 늘어나는 실정상
다낭성난소증후군을 진단받은 여성들은 조바심반 불안감 반으로 보조생식술을 서두르시기도 합니다.

오늘은 다낭성난소증후군을 겪는 여성들의 순조로운 임신과 생아출산을 돕는
한의학적 치료의 유효성을 다룬 몇 편의 연구를 통해
내 몸과 마음에 부담은 적게, 튼튼하고 건강한 희망을 찾아가는 길을 함께 고민해보고자 합니다.

 

33

 

한의학적 치료를 본격적으로 소개하기에 앞서,
다낭성난소증후군 여성들에 적용하는 배란유도 치료에 대해 잠시 살펴보겠습니다.

현재까지 가장 대중적으로(?) 잘 알려져 있는 배란유도방법은
클로미펜, 페마라 등의 이름으로 잘 알려져 있는 먹는 배란유도제입니다.
가격도 저렴하고, 배란유도효과도 매우 높기 때문에 무난히 적용해볼 수 있는 치료법이지요.

다만, 클로미펜은 자궁내막두께가 얇아지거나 경관 점액의 감소를 유발하는 경우가 있어
장기 사용이 권장되지 않고, 여성호르몬제를 함께 처방하거나 페마라로 대체하기도 합니다.
원래 유방암 치료제로 개발된 페마라(레트로졸)는
클로미펜에 비해 부작용도 적고, 배란유도 효과도 더 양호한 편이라고 알려져 있으나
오프라벨 (식약처에서 의약품을 허가한 용도 이외의 적응증에 약을 처방하는 행위)약품으로서
가격이 다소 비싼 편입니다.

보조생식술을 고려하기에 앞서 이러한 배란유도제를 통한 임신시도는
소기의 성과를 얻고 있지만 극복되기 어려운 한계도 있지요.
배란이 곧 임신을 담보하는 것은 아니고 임신의원만한 유지는 또다른 숙제니까요.
이에, 한양방적 치료를 병행함으로써 건강한 배란과 임신의 성공을 돕는 방안에 대한
관심과 연구가 꾸준히 지속되고 있습니다.

 

temp_1492822263712.1265279131

 

잠시 삼천포로.. 요즘들어 뉴스나 의학정보 매체에서 흔히 나오는 표현인 근거중심의학이란 뭘까요?

Evidence Based Medicine – 근거에 기반한 의학이라는 직역 표현이 보다 이해가 쉽다는 느낌입니다.
EBM은 체계적인 연구결과를 통해 얻어진 과학적 근거를 바탕으로,
의학자나 의료인이 직무적 의사결정과 행위의 숙련도를 검토하는 방법론 또는 지침이라 할 수 있습니다.
현대의학 교육, 정책, 임상, 연구 등 보건의료 전반의 중심 담론이
EBM을 기반으로 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요.

코크란 리뷰는 이러한 근거중심의학의 정수로
보건의학, 의료, 관련정책 등에 관한 연구들을 체계적으로 고찰하고 분석하여
신뢰도 높은 객관적 근거를 제시함으로써 국제적 표준으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습니다.

 

55

 

아래 연구는 작년 코크란 리뷰에 업데이트된
다낭성난소증후군을 가진 여성의 난임치료에서 한약의 효과를 살펴 본 결과입니다.
연구자들은 2016년 6월까지 위의 주제로 발표된 임상 논문 중,
무작위대조군실험(RCT)로 설계된 연구만을 뽑아내어 한약의 유효성을 평가했습니다.

총 5개의 논문(총 414케이스)를 검토하여,
한약과 양약을 함께 투여했을 때, 또는 배란유도를 위한 기타 처치에 한약을 추가적으로 투여했을 때
임신율의 차이를 분석하였습니다.

 

66

 

분석 결과, 클로미펜에 한약을 함께 복용한 경우,
클로미펜 단독 투여집단보다 임신율이 2.62배 더 높았습니다.
(OR 2.62, 95% CI 1.65 to 4.14; three RCTs, 300 women, I² statistic = 0%)

 

77

 

그렇다면 페마라와 한약은 어떤 궁합을 보여줄까요?

아래 논문은 다낭성난소증후군을 가진 여성의 난임치료에 대하여
레트로졸+한약의 병행치료와 레트로졸 단독치료의 효과를 비교하는 RCT연구입니다.
한약, 레트로졸, 다낭성 난소 증후군 등의 키워드가 인용된 119개의 RCT 논문을 검토하여
최종적으로 8개의 논문(총 537케이스)을 분석하였는데요 .

 

88

 

결과적으로, 레트로졸만 사용했을 때보다 한약을 함께 복용한 경우
배란율은 2.28배, 임신율은 3.27배 높았으며,
다낭성난소증후군의 임상증상에 대한 개선효과는 4.71배에 이르렀습니다.

 

99

 

이처럼 배란유도제와 한약을 병행하는 과정은
다낭성난소증후군 여성의 원만한 배란과 임신 성공에 긍정적인 도움을 주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이제 한걸음 더 나아가, 보조생식술 과정에서 한의학적 치료의 효과에 대해서도 살펴볼까요?

 

temp_1492822273294.-1961177700&

 

다낭성난소증후군이 난자 및 배아의 질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가에 대해선 여전히 논란이 있지만,
이환 집단에서 보조생식술의 성공과 지속임신율의 감소가 상대적으로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경향은
다수의 연구를 통해 확인되었습니다.
비록 건강한 배아를 이식하더라도 내분비여건의 문제로
착상과 초기임신 유지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결과지요.
이러한 관점에서 체외수정 과정에서 인슐린저항성을 개선하여 임상적인 임신율을 높이고,
난소과자극증후군의 위험을 낮추기 위해 메트포르민을 사용하기도 합니다.

 

블로그 바로가기

전침치료가 시험관시술에서 난자의 질을 향상시킨다

유앤그린여성한의원
블로그 바로가기

 

보조생식술과정에서 병행되는 한방치료 또한
원만한 착상과 초기임신 유지에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올해 초 국제적 권위의 침구학저널인 BMJ 에
국내 연구진이 발표한 체계적문헌고찰은 보조생식술의 예후 향상에 기여하는
침치료의 효과를 다방면으로 입증하였습니다.

 

011

 

보조생식술에 병행된 침치료의 효과를 다룬 4편의 RCT 논문(430case)을 분석한 결과,
침치료집단은 대조군에 비해 임상적 임신율, 임신 지속율이 의미있게 높았고,
배란유도제의 부작용으로 나타날 수 있는 난소과자극증후군의 발생위험이 현저히 감소되었습니다.
 
위와 같은 침치료의 유효성을 설명할 수 있는 기전에 대해서는 아직 많은 규명이 필요하지만,
연구진은 고찰에서 참고할 수 있는 기존 임상 연구결과를 다음과 같이 소개하였습니다.
- 자궁으로의 혈류를 증가
– 자궁근의 불수의적 운동성을 억제시킴
– 면역기능을 조절하여 착상과 초기임신 유지에 기여
– 우울이나 분노 등의 정서적 스트레스를 감소시킴,
– 다낭성난소증후군 여성의 AMH 수치와 난소부피를 감소시킴.

복잡한 용어나 수치들은 잊어버리셔도 PCOS로 인해 임신에 어려움을 겪는 여성들에게
한방치료가 이처럼 난임극복의 국면마다 도움을 줄 수 있다는 희망이 잘 전달되었으면 좋겠습니다.

 

022

 

오늘 저희가 소개해드린 연구들이 시사하듯,
한의학적 치료는 서양의학적 난임 치료에 비해 절대적으로 월등하거나
대체불가능한 효과를 담보하는 비법이 아니라
함께 쓰였을 때 좀더 긍정적이고, 보다 건강한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근거중심의학적으로 그 가치와 유효성을 인정받는 한의학이
여성건강과 행복한 임신의 성취에 작지만 든든한 디딤돌로 함께하겠습니다.

 

033

 

참고문헌
1. Zhou et al.Chinese herbal medicines for subfertile women with polycystic ovarian syndrome. Cochrane Database Syst Rev. 2016 Oct 12;10:CD007535.
2, Ma QW et al, Effectiveness of co-treatment with traditional Chinese medicine and letrozole for polycystic ovary syndrome: a meta-analysis..Journal of Integrative Medicine.2017 Mar;15(2):95-101
3. Jo J et al. Effectiveness of acupuncture in women with polycystic ovarian syndrome undergoing in vitro fertilisation or intracytoplasmic sperm injection: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Acupunct Med. 2017 Jan 11.

By |2017년 4월 26일| 나눔정보 , 자궁질환 , 한의학 치료
목록보기